본문 바로가기

건강정보 속으로

침삼킬때 목아픔 예방하는 꿀팁

침삼킬때 목아픔 예방하는 꿀팁

요즘처럼 갑자기 추워지는 시즌에는 감기와 같은 기관지염으로 힘들어하는 분들이 갑자기 많아지기 마련이죠. 목이 아픈 경우는 특히 고열로 이어질 수 있어서 주의가 필요한데요. 오늘은 침삼킬때 목아픔 증세를 예방할 수 있는 방법을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만약 지금 침삼킬때 목아픔 증상을 겪고 있다면 편도선염이 왔을 가능성이 매우 높답니다.

왜냐하면 편도선이라는 것이 코, 입으로 세균이 침투하는 것에 대해 항체를 만들어내거든요. 

이러한 편도선에 염증이 생겼으니 제 역할을 하지 못해 기침, 가래 증세를 보이며 목이 칼칼해지는 것입니다. 

그러면서 침삼킬때 목아픔 증상을 느끼게 되는 것이죠. 

 

 

 

가장 고통스러운 것이 이런 편도선염이 생기게 되면 38도 이상의 고열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참 골치인데요. 

그렇기 때문에 편도선염이 오지 않도록 목을 항상 따뜻하게 해주는 습관이 중요합니다. 

그런데 침삼킬때 목아픔 증세를 보이는 원인이 편도선염 뿐만이 아닐수 있습니다. 

역류성식도염이 있다면 위산이 역류하게 되면서 식도나 후두를 손상시키게 되면 목이 따끔거리면서 편도선염처럼 느껴질 수가 있다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이렇게 골치아픈 침삼킬때 목아픔 증세가 나타나지 않도록 미리 예방할 수 있는 방법이 무엇일까요?

기본적으로 목 안쪽의 환경을 건조하지 않고 촉촉하게 만들어주는 것입니다. 

그러려면 평소에 물을 자주 마셔야 겠죠. 

한꺼번에 2리터이상을 벌컥벌컥 마시는 것 보다는 하루에 여러번 나뉘어서 조금씩 천천히 마시는 것이 좋습니다. 

물도 씹어서 마시라는 말도 있듯이 말이죠. 

 

 

 

또한 가장 중요한 것이 면역력을 올려줘야 하는 것인데요. 

평소에 비타민을 비롯한 각종 다양한 영양분을 먹어줘야만 해요.

음식으로만 먹기에는 부족할 수 있기 때문에 영양제를 챙겨먹어야 하는데 비타민C, D, 오메가3는 필수로 먹어야만 합니다. 

 

그리고 매일 아침에 일어나면 소금물로 가글을 해주는 습관도 아주 좋습니다. 

소금물을 만들 때 소금을 넣는 양은 먹었을 때에도 많이 짜지않는 정도로 만들어 가글을 해주면 되요.

입에 넣고 1분정도 가글을 해주면 목도 편안해지고 면역력도 올려줄 수 있는 간단한 방법일 것 입니다. 

 

 

요즘 코로나19 때문에 모두가 마스크를 쓰고 다니죠. 

마스크를 써서 숨쉬기 불편하고 답답한 단점들만 생각을 했는데요. 

피할 수 없다면 즐기라고 했습니다. 

마스크를 써서 좋은점을 한번 생각해보면 감기와 같은 질환을 예방할 수 있고 천연가습이 되어 목 안을 촉촉하게 유지해줄 수 있는것도 기대할 수 있겠죠. 

그러니 마스크 쓰기는 코로나가 종식이 된다고 해도 종종 써주는 것이 좋을 것입니다.